[건강정보]노인병 정의 > 정보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커뮤니티
정보게시판

[건강정보]노인병 정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효명 작성일14-09-12 14:35 조회1,149회 댓글0건

본문

노인병의 정의 
노인병이란, 쇠약한 노년기에 생겨서 노인을 몸져눕게하는 모든 질병을 의미합니다. 치매나 중풍처럼 노인에게 주로 발생하고 잘 생기는 병들이 여러 가지 있지만, 이런 병들이 꼭 노인에게만 생기는 것은 아니므로, 노인병이라고 할 수 있는 질병명이 정해져 있는 것은 아닙니다.

병명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병에 걸리는 노인분의 건강상태가 훨씬 중요합니다. 노인병은 주로 75세 이상의 고령이고, 기운이 없고, 식사를 잘 못하며, 체력이 떨어지고, 면역력이 감소한 상태에 생기는 여러 가지 질병을 말하며, 같은 병이라도 치료해도 잘 낫지 않고 합병증이 생기기 쉽고 앓고 나면 더 쇠약해지는 현상을 보이게 됩니다.
 
 
노화현상과 노인병 
나이가 많으면 많을수록, 즉 노화현상이 심해지면 심해질수록 노인병에 걸릴 가능성은 당연히 높아집니다. 그래서 노화현상을 노인병이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노화현상과 노인병을 구분하기가 매우 어렵기는 하지만 결코 두가지가 같은 것은 아닙니다. 사람이라면 누구나 나이를 먹으면서 늙어가기 마련이고, 늙으면서 생기는 노화현상을 피할 수는 없습니다.

노화현상이란, 눈이 침침해져서 잘 안보이게 되고 귀도 잘 안들리고,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면서 잘 빠지고, 피부가 탄력을 잃고 주름이 많아지며, 심장박동도 느려지거나 불규칙해지고, 폐기능이 약해져서 숨이 잘 가쁘고, 근육이 가늘어지면서 힘이 약해지고, 뼈도 약해져서 잘 부러지며, 뇌기능이 떨어지면서 기억력이 줄어드는 현상 등을 말합니다. 아무도 피할수 없는 이런 노화현상은 병이라고 할 수 없습니다.
 
 
노인병과 노화현상을 구분하는 기준 
첫째는, 당연히 치료가 가능한가 아닌가 하는 것입니다. 노인병은 치료를 하면 완치는 아니라도 어느 정도 회복되거나 더 나빠지지 않도록 할 수 있지만 노화현상은 치료한다고 회복되지 않습니다.

둘째는, 발생시기가 중요합니다. 노화현상이라고 하더라도 같은 나이또래에 비해 너무 빨리 생긴다면 노인병일 가능성이 많습니다(이것을 ‘병적 노화현상’이라고 합니다). 옛날에는 50-60대 때부터 노화현상이 생기기도 했지만 건강수준이 많이 좋아진 지금은 노화현상이 심해지는 시기가 대략 70대 중반 전후로 보고 있으므로, 그보다 젊은 나이에 생활이 불편할 정도로 노화현상이 생겼다면 노인병이 아닌지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는 것입니다.

셋째는, 발병양상이 다릅니다. 노화현상은 서서히 나타나고 조금씩 진행하지만, 노인병은 갑자기 발생하고 증상이 빠르게 변합니다. 며칠 전, 몇주 전까지는 멀쩡하던 분인데 갑자기 움직임이 느려지거나 정신이 흐려졌다면 치료해야 하는 노인병이 생겼다는 증거입니다.
 
 
흔한 노인병의 종류 
대표적인 노인병으로는 치매, 난청, 백내장, 골다공증, 전립선비대증, 요실금, 노쇠 등이 있는데 이들 질환은 노년기에 접어들어서야 생기고, 나이를 먹을수록 더 많이 생기면서 심해지는 병들이라서 ‘노인 특유 질환’이라고 합니다.

노년기 이전에 생긴 질병이지만 없어지지 않고 지속되는 만성병이라서 진단이 많이 되는 ‘노년기에 흔한 질환’으로는 고혈압, 관절염, 당뇨병, 동맥경화, 고지혈증, 암 등이 있으며, 특히 이런 질병들이 오래 계속되면서 합병증이 동반된 경우가 많습니다. 그 외에도 ‘노년기에 잘 생기는 병’으로는 폐렴, 방광염, 대상포진, 불면증, 우울증, 신경통, 골절, 뇌경색, 만성폐쇄성폐질환, 빈혈, 갑상선기능저하증, 전해질 장애 등이 있습니다.
 
 
노인병의 특성
나이가 들면서 노년기에 흔한 질환과 노인특유질환의 두 가지가 섞이기 때문에 노인병은 다음과 같은 특성을 가지게 됩니다.


첫째, 노인병은 여러 가지 질병이 동시에 섞여 있습니다.


둘째, 대부분 완치하기가 어려워서 지속적인 관리가 매우 중요합니다.


셋째, 노화현상과 함께 병이 생기기 때문에 증상이 애매해서 진단이 어렵습니다.


넷째, 병이 생기면 일상생활기능(걷기, 움직이기, 먹기, 화장실가기 등)에 문제가 많이 생기고 치료를 하고나서도 이런 기능장애가
남는 경우가 많습니다.
 
 
노인병의 대표적인 증상
노화가 많이 진행된 노년기에 질병이 생기게 되면, 서로 다른 병이 생겨도 증상이 비슷하게 나타나는 경우가 매우 흔합니다. 즉, 폐렴이 걸려도, 우울증이 생겨도, 뼈가 부러져도, 가벼운 뇌경색이 생겨도 비슷비슷한 증상이 생긴다는 것인데, 이것을 ‘노인병증후군’이라고 합니다. 그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기운이 없음, 어지러움증, 걷기가 불편해짐, 낙상이 자주 생김, 소변을 지림, 식욕을 잃고 밥을 잘 못먹음, 정신이 오락가락하면서 헛소리를 함, 전신이 아파서 끙끙 앓음, 만사가 귀찮아서 집안에서만 지냄 등과 같은 증상입니다.
 
노인병의 예방과 치료
노인병도 젊은 사람들의 병과 똑같이 예방이 제일 중요합니다. 노인병을 예방하는 방법은 질병을 이길 수 있는 힘을 키우는 것인데, 그 중에서도 핵심적인 방법이 좋은 영양과 규칙적인 운동, 그리고 노인병 주치의에게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것입니다.

매일 세끼 식사를 챙겨 드시되, 채소와 함께 고기나 생선, 우유, 달걀 같은 단백질이 빠지지 않도록 하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필요하다면 영양제를 드시는 것도 좋습니다.

운동에서는 다리의 근력을 튼튼하게 하는 운동이 더 중요하기 때문에 앉았다 일어서기, 계단오르기, 걷기, 수영 등을 매일 또는 최소한 일주일에 4일이상은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치매를 예방하고 뇌기능을 좋게 하기 위해서는 책읽기, 쓰기, 무엇이든 새롭게 배우기, 취미생활 하기, 다른 사람들과 어울리기 등을 열심히 하는 것이 큰 도움이 됩니다.

만약 몸이 불편한 증상이 생기거나 앞에서 말한 노인병증후군이 생긴다면, 노화현상이라고 생각하지 말고 지체없이 병원에 들러 노인병 전문의사에게 진찰을 받으시면 가급적 빨리 진단을 내릴 수 있어서 합병증이 생기기 전에 노인병을 신속하게 치료하고 완전하게 회복할 수 있습니다.

건강상태를 잘 유지하시더라도, 노인병은 애매하게 발병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자신의 건강을 책임질 믿을만한 노인병 전문의사를 주치의로 정하고 매년 정기적인 노년기 건강평가를 받으시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노년기건강평가란, 일반적인 건강검진과는 달리 여러 가지 신체적, 정신적 능력을 측정하는 것으로 치매, 낙상, 골절, 뇌졸중 등의 노인병 발생 위험을 더 중점적으로 찾아보려고 하는 검사법이기 때문에 노인병 예방에 큰 도움이 됩니다.
 

노인병 FAQ 
1. 어떤 사람들에게 노인병이 잘 생기나요?
쇠약한 노인분에게 생기는 병은 모두 노인병이라고 볼 수 있으므로, 같은 나이라고 하더라도 동년배에 비하여 허약한 분들에게 더 잘 생깁니다. 그 위험요인으로는 초고령 연령(80세 이상), 동시에 여러 가지 만성질병(고혈압, 당뇨병 등)을 앓고 있는 경우, 운동부족, 주로 실내생활을 하는 분, 식사량이 적고 영양불량이 있는 경우, 질병 중에서 특히 ‘심장병, 폐질환, 당뇨병, 갑상선병, 심한 관절염, 우울증, 치매’ 등의 질환자 등에서 잘 생깁니다
 
2. 노인병이 생겼는지 알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인가요?
쇠약하신 노인분이 ‘노인병증후군’ 증상을 나타내면 반드시 병원에 들러 노인병이 생겼는지 확인하셔야 합니다. 특히 이런 증상이 서서히 나타난 것이 아니고 며칠사이에 갑자기 나타났다면 거의 틀림없이 노인병이 생긴 것입니다.

노인병증후군 증상은 다음과 같습니다: 기운이 없어서 자꾸 눕게된다, 어지러워서 걸을때 술마신 사람처럼 비틀거린다, 다리에 힘이 빠져서 걷기가 어렵다, 자꾸 넘어지거나 넘어질 것 같다, 대소변을 지리게 된다, 갑자기 밥맛이 없어져서 식사를 잘 안한다, 정신이 오락가락하면서 엉뚱한 소리를 한다, 어디 한군데가 아니고 전신이 아파서 끙끙 앓는다, 평소에 즐겨하던 일도 귀찮아하면서 드러누워 꼼짝도 안한다.
 
 
3. 노인병 진단은 어떻게 하나요?
노인병에는 매우 다양한 질병들이 숨어있기 때문에 진단하기가 간단하지 않습니다. 자세한 진찰과 전반적인 노인평가를 해야 하므로 노인병 전문의사에게 진료를 받는 것이 필요하며, 치매나 중풍 같은 위험한 질병이 생겼는지를 확인하여야 하므로 몇가지 혈액검사와 영상촬영검사를 받아보아야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제일 중요한 것이 신체 및 정신적 건강상태를 전반적으로 훑어보는 노인건강평가이므로 6개월-1년마다 정기적으로 노인건강평가를 받아보셔야 합니다.
 
-출처 : 대한노인병학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센터소개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서비스 이용약관 | 오시는 길
우)04700 서울특별시 성동구 마장로 141 공공복합청사
3층 왕십리도선동노인복지센터 대표전화 02-6925-0456 팩스 0505-042-0468 이메일 wdsenior@hanmail.net
4층 왕십리도선동데이케어센터 대표전화 02-6925-7117 팩스 02-6925-7118 이메일 wddaycare@hanmail.net
COPYRIGHT ⓒ 왕십리도선동노인복지센터. All rights reserved.